독일 아트 & 디자인 유학 | Kunst und Design-Schulen in Deutschland

 

germany

럽 제1의 경제규모를 지닌 독일은 정치, 경제, 문화, 산업 그리고 지리적으로도 유럽의 중심지라 해도 과언이 아니며 하나의 양식으로 자리 잡은 바우하우스(Staatliches Bauhaus) 등 디자인의 시작인 곳이기도 합니다.

독일은 서구사회가 20세기 들어 산업사회로 진입한 후 디자인의 중요성을 깨달아가고 있을 즈음 디자인교육의 중심지 역할을 하였습니다. 또한 역사적, 경제적 의미에서 독일의 미술교육과정과 학위는 세계적으로도 인정받고 있습니다. 매년 230,000명의 외국 학생들이 독일에서 공부하고 있다는 사실은 독일로의 아트 & 디자인 유학이 굉장히 매력적임을 증명하고 있습니다.

독일은 유럽의 대표적인 사회복지국가로 모든 대학이 국립대학으로 이루어져 있습니다. 일부 사립대학은 일반대학과는 다르게 특화된 분야를 다루는 대학이 있지만, 대학 대부분은 국립입니다. 또한, 국립대학이라는 의미는 두 가지로 나누어 볼 수 있습니다. 한 가지는 독일의 대학에는 학교의 순위가 없습니다. 즉, 모든 대학이 명문이며 다른 한 가지는 학교등록금이 없다는 점입니다. 독일은 교육에 대한 지원이 풍부한 사회복지국가로써 자국 학생은 물론 외국 유학생에게도 다양한 학생 복지혜택이 있습니다.

독일의 학교들은 디자인 교육의 원조국 학교답게 체계적이고 전문화된 교육시스템을 가지고 있으며 다양한 커리큘럼을 제공하고 있습니다. 순수 미술 분야에서는 뉴욕과 더불어 가장 큰 시장을 가지고 있어 학업 이후의 활동 영역까지 고려할 수 있음은 커다란 장점입니다. 디자인 분야에서는 더욱 큰 영향력을 가지고 있어 여러 분야의 디자인, 순수미술, 사진, 건축 등 창조적인 분야에서 다양한 역할들을 수행하고 있습니다.

학업을 마친 후 세계적인 다양한 분야의 기업들에서 디자이너로 일할 기회를 잡을 수 있으며 현재 세계 디자인의 트렌드인 환경 디자인적인 요소들을 적용하는데 선도적 역할을 하는 기업들이 있는 독일은 여러분이 제2의 인생을 계획하는데 알맞은 장소임은 의심할 여지가 없습니다.